본문 영역 바로가기
SNU covid19 logo

Latest Updates

언론보도 [코로나 2년] 오명돈 중앙임상위원장 "방역의 목표는 사회 기능 유지" 2020년 1월 20일 국내에서 코로나19 첫 환자가 나온 후 2년이 지난 지금은 '방역의 목표를 어디에 둘 것인가'를 고민해야 할 시점이라고 오명돈 신종감염병 중앙임상위원회 위원장이 19일 밝혔다. 언론보도 생명과학부 이현숙 교수, 바이러스는 계속 몰려온다 그러나 두려워 말자 백신 접종률이 80%가 넘는데도 연일 하루 확진자가 7000명 안팎이고 중증 감염자용 병상이 가득 찼다. 겁을 먹은 사람들은 일상 회복을 다시 멈추라고 한다. 도대체 팬데믹 즉, 바이러스의 세계적 대유행의 끝은 있는 걸까. 이 팬데믹이 끝나도 계속 전염병이 올 거라고 하는데 마스크는 영영 벗을 수 없는 것인가. 언론보도 보건대학원 유명순 교수팀, 국민 70% "위드코로나 이후 코로나 위험 커졌다" 일상 회복은 미미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 4주차였던 지난달 22~29일 실시한 인식조사에서 코로나19에 따른 우리 사회의 위험이 커졌다고 느끼는 의견이 70%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일상 회복세가 뚜렷하다는 의견은 3분의 1에 그쳤다. 언론보도 보건대학원 유명순 교수팀, 국민 76.5% "'위드코로나' 전환 필요…기대반 우려반" 정부가 내달 코로나19 방역체계를 중환자·사망자 수 관리 중심의 '단계적 일상회복'으로 전환하겠다고 예고한 가운데, 국민 10명 중 7∼8명은 이러한 '위드 코로나' 전환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언론보도 의대 이종구 교수, “접종률 80∼90%는 돼야 ‘위드 코로나’로 갈 수 있어” 접종률 높이면 중증 환자 줄어, 국내 방역시스템 덕에 사망률 낮아, 강력한 봉쇄로 마스크 벗었던 해외 최근 확진 늘어 다시 거리두기 강화. 국민이 스스로 예방조치 지켜야 가족과 사회 구성원이 안전해져... 언론보도 신속검사 능력 확대·교내 밀집도 앱 공개…서울대 대면 수업 확대 준비 속도 본교는 교내 인구를 최대한 분산할 수 있도록 수업을 편성하고, 코로나19 신속분자진단 검사 능력도 확대했다. 또 확진자와의 동선 겹칩을 확인하는 애플리케이션(앱) 외에도 교내 강의실과 식당 등 공간별 밀집도를 파악하는 앱도 추가로 개발해 최근 학생들에게 공개했다.


Meet our researchers

석차옥 교수
석차옥 교수
물리화학
황승식 교수
황승식 교수
환경역학, 시공간역학, 손상재난응급역학
정승용 교수
정승용 교수
외과학
임요한 교수
임요한 교수
(Large Scale) Multivariate Problems; Order Related Statistical Inference; Hidden Markov Models
조동준 교수
조동준 교수
국제관계 (국제통화체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