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하위 메뉴 바로가기


HOME > WITH SNU > 서울대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 서울대학교 홍보팀
  • 2011-06-29
  • 조회수 35361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워터로 공유하기
    • 인쇄하기

2011년 6월 25일(토) 서울대학교 총학생회는 행정관 점거를 해제하기로 하였다. 서울대학교 구성원 모두는 이를 적극적으로 환영한다.

서울대학교와 우리나라 고등교육의 발전에 대한 애정과 염원의 정도는 동일하지만, 서울대학교의 학문적 상(像)과 우리나라 고등교육의 발전방안에 관한 방법론에 대해 구성원 간 시각의 차이가 있는 것이 현실이다. 하지만, 서울대학교는 이번 사태의 해결과정에서 서로의 시각 차이를 대화와 배려 그리고 상호이해의 관점으로 평화롭게 해결하는 원숙한 모습을 보여 주었다. 이는 우리나라의 여러 층위에서 나타나고 있는 갈등관계의 해결에 대한 전범(典範)이 될 것이다.

서울대학교 집행부는 국립대학 법인화가 개교 이래 학교운영 체계상 가장 큰 변화라는 사실을 보다 더 깊이 성찰하지 못한 아쉬움을 통감한다. 이러한 맥락에서 서울대학교 집행부는 국립대학 법인화에 대한 그동안의 의견수렴 과정에서 충분하지 못했던 점이 있었다는 것을 반추하고, 향후에는 학생들을 포함한 우리 구성원 모두의 의견을 경청하기 위하여 배전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다.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학생대표를 포함하여 우리 구성원들로 이루어진 대화협의체를 구성하는 등 구체적인 조치를 취할 것이다.

서울대학교는 창조적 학문 가치를 선도하고 우리나라 고등교육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여야 한다. 이러한 과제를 달성하기 위해 서울대학교 구성원 모두는 희망과 용기를 가지고 당당하게 나아갈 것이다.

2011. 6. 26

첨부파일
파일이 없습니다.

목록

NEXT
서울대, 일본 도호쿠 대학 방문하여 성금 전달 및 대지진 참사 위로
PREV
미래국제재단 김선동 이사장, 서울대 멘토링 사업본격 지원

웹접근성 품질마크(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민인권위원회 복지부정신고상담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