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안내

연구

연구성과

연구성과

이동규 교수, 세종대왕 측우기 이용해 최신 논문 발표

2010.04.21

이동규 교수, 세종대왕 측우기 이용해 최신 논문 발표

지구환경과학부 이동규 교수는 조선시대 측우기의 관측자료를 이용해 과거 220년 간 한반도의 강우 패턴을 분석한 논문을 발표했다.

이 교수는 이 논문에서, 지난 221년(1777~1997년)의 강우 기록을 분석해보니 40년과 60년 주기가 두드러지게 나타났다는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그동안 강우 주기로는 이보다 짧은 여러 학설들이 제시돼왔는데, 이번엔 세계에서 가장 긴 221년의 기록을 분석해 40년과 60년이라는 장주기의 패턴을 보여주었다는 데 이번 논문의 의미가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동규 서울대 교수(지구환경과학부)는 “그동안 인도의 130여년 기록이 긴 주기를 보여주는 강우 자료로 널리 알려졌는데, 측우기 자료를 쓰면 거의 2배나 되는 세계 최장의 강우 기록을 얻을 수 있다”며 “이미 이런 자료의 중요성을 알리는 연구논문이 몇차례 국제학계에 소개된 바 있다”고 말했다.

이 교수는 “북태평양·남인도양의 해수면 온도와 중국 문헌에 기록된 습윤 지표들과도 비교했는데, 대체로 일치하는 주기 패턴을 보여주었다”며 “이는 측우기 기록이 상당한 의미를 지님을 방증하는 것으로도 풀이할 수 있다”고 말했다.

조선 세종 때 처음 만들어진 측우기의 측량기록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강우 기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