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안내

서울대 소식

SNU 캘린더

SNU 캘린더

[고고미술사학과] Meso-Neo Rice workshop: 범아시아 벼 재배종화 및 초기 농경 연구의 미래 활로 모색

2022.11.26.

Meso-Neo Rice workshop: 범아시아 벼 재배종화 및 초기 농경 연구의 미래 활로 모색

2022년 11월 26일 오후 5-8시 ZOOM(https://snu-ac-kr.zoom.us/j/99186569629?pwd=TXkwdElhVVJSbFZw pw: 827955)

서울대학교 아시아연구소의 지원을 받아 진행되는 "Meso-Neo Rice Project" (연구책임자 : 서울대학교 고고미술사학과 Jennifer Bates 교수) 에서는 오는 11월 26일, ZOOM으로 진행되는 온라인 워크숍에 여러 학자들을 초대하여 벼의 재배종화와 범아시아적 맥락에서의 벼의 초기 사용 양상에 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 이 워크숍에는 범아시아적 맥락에서 벼 재배종화 연구의 미래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전 세계의 전문가들이 참여합니다.워크숍의 목표는 한국, 인도, 중국 및 일본의 초기 벼 사용/재배종화와 관련된 다양한 주제의 연구 현황에 대해 논의하는 것입니다. 벼가 왜 사용되기 시작했는지, 그 방법은 무엇인지, 언제부터 사용되었으며, 벼의 종류를 식별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이 있는지(예: indica/japonica/aus, 재배종/야생종 형태학), 방사성탄소연대와 자료의 적용 범위, 민족학, 민족식물학 및 새로운 과학적 데이터(예: aDNA)가 전통적인 거시 식물학과 어떻게 사용될 수 있는지에 대한 논의까지 다양한 주제에 대해 다룰 것입니다. 워크숍은 인도, 중국, 일본 및 한국에서 벼의 초기 사용 및 재배종화 문제에 대해 지금까지의 현황을 확인하고 어떠한 새로운 질문이 제기될 수 있는지, 그리고 향후 무엇을 할 수 있을지에 대해 이 주제에 대해 적극적으로 연구를 진행하거나 생각하고 있는 사람들을 모으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Prof. Jennifer Bates (SNU), Prof. Vikas Kumar and Prof Ravindra N Singh (Banaras Hindu University), Prof. Dorian Fuller (UCL), Dr. Chris Stevens (University of Cambridge), Prof. Kim Minkoo (Chonnam National University), and Dr. Shinya Shoda (Nara National Research Institute for Cultural Properties) 가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며, Prof. Rakesh Tewari (Archaeological Survey of India, retired)도 워크숍에 참여할 예정입니다.

워크숍에서는 이 주제에 관심이 있는 모든 사람이 참석해 토론에 참여하는 것을 환영합니다.

이 워크숍은 서울대학교 아시아연구소의 지원을 받아 "Meso-Rice: testing the early rice domestication hypothesis in the Ganges Mesolithic and Neolithic"(0448A-20210070) 연구 과제의 일환으로 진행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