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안내

서울대 소식

뉴스

뉴스

컬럼형 게시판, 카테고리별 정렬 기능 제공

잔디구장에서 마음껏 축구를! 잔디구장에서 마음껏 축구를! 서울대 대운동장이 잔디구장으로 탈바꿈하였습니다. 예전과 다름없이 학생 여러분과, 교직원, 주민들에게 모두 개방합니다만, 관리에 어려움이 있어 유료 및 사전예약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 점 널리 양해 바라며, 아래와 같이 신청,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1. 운동장 사용시간 - 매주 월요일, 수요일 20시~22시 사이에는 무료 개방합니다. 학생들은 이 시간을 많이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평일은 오전 6:30에서 저녁 10시, 토일 및 공휴일은 오전7시~저녁 10시 중에 비는 시간에 예약하여 사용. - 학교 수업이나 운동부 훈련시간으로 정해진 시간은 예약하실 수 ... 내년 2학기 외국대학 교환학생 파견 내년 2학기 외국대학 교환학생 파견 2007학년도 2학기에 파견될 외국대학 교환학생 후보자 187명의 선발을 위한 추천 마감이 12월 8일로 눈앞에 다가왔다. 치열하게 추진해온 우리대학 국제화의 산물인 학생교환제도에 관한 궁금증을 풀어보자. 1.어떤 대학에서 공부할 수 있습니까? -교환학생은 우리대학과 ‘학생교류협정’을 맺은 대학에 파견되어 1~2학기를 수학하는 것으로, 현재 서울대와 학술교류 중인 100여 개의 세계 대학 중 60 여 개 대학이 파견가능 대상이 됩니다. 이 중 2007학년도 2학기에 교환학생을 선발하는 대학은 프린스턴대, 오스틴 텍사스대, 오클랜드대, 동경대, 홍콩대 등 58개 대학입... 개교60주년기념 무료 오페라공연 개교60주년기념 무료 오페라공연 서울대 음악대학과 오페라 연구소에서는 50주년 기념 정기 오페라를 무료로 상연한다. Opera 돈 죠바니 (Don Giovanni) Art Director 박세원 Stage Director 이경재 Don Giovanni 정일헌, 김감찬, 서대원, 홍성화 Leporello 정원영, 김민형, 김승윤 Donna Anna 이재원, 정혜민, 장혜지, 최정화, 이윤정 Don Ottavio 박준석, 김성욱, 김은국, 김해재, 이근형 Donna Elvira 이지나, 김남영, 이주연, 배소희, 윤혜린 Zerlina 이결, 오혜민, 김진아, 김제니, 김온유 Masetto 김요한, 김선... 반기문 차기 유엔사무총장 서울대에서 특강 반기문 차기 유엔사무총장 서울대에서 특강 반기문 차기 유엔 사무총장이 모교인 서울대학교를 방문해 특강을 열고 후배들을 격려했다. ‘유엔 사무총장 진출과 한국의 세계화’라는 주제로 진행된 오늘 강연에서, 반 차기 총장은 자신이 국제연합의 수장이 될 수 있었던 것은 꿈을 크게 가졌기 때문이라면서 학생들에게 높은 이상을 가지고 현실적인 노력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반 차기 총장은 고교시절 케네디 당시 미국 대통령을 만난 일화를 소개하면서 “당시 외교관이 되겠다는 큰 꿈을 갖게 된 것이 오늘의 이 자리를 만들어 줬다”면서 “큰 꿈을 갖고 그 꿈을 달성하기 위해 현실적으로 노력해 달라”고 후배들에게 당부했다. 외교관... 한국을 일으킨 엔지니어 60인 발표 한국을 일으킨 엔지니어 60인 발표 Click here to read an English version of this article. 개교 60주년을 맞은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이 해방이후 지난 60년간 불모지나 다름없던 한국의 산업을 일궈 12위의 경제대국으로 이끄는 데 공헌을 세운 엔지니어 60인을 발표했다. 60인은 산업별 경제성장 기여도에 따라 광업·석탄산업 3명, 전 력·원자력산업 3명, 섬유산업 3명, 화학산업 5명, 기계산업 6명 , 항공우주산업 1명, 조선산업 2명, 재료산업 6명, 건설산업 7명 , 건축설계 2명, 전자산업 13명, 정보통신산업 5명, 의료기기 1 명, 생명공학산업 1명, ... 서울대학교 60주년 개교기념식 서울대학교 60주년 개교기념식 서울대가 개교 60주년(15일)을 맞아 13일 교내 문화관 중강당에서 개교 기념식을 열고 세계적 대학으로 도약할 것임을 다짐했다. 이장무 총장은 기념사에서"서울대는 이제 민족의 대학에서 세계의 대학으로 거듭나려 한다"며"이를 위해 융화와 개방의 원리를 바탕으로 국제교류를 확대하고 교육과 연구제도의 혁신을 이루며 대학의 자율성과 유연성 및 재정적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총장은 ▲ 올바른 사고와 실천적 지혜를 갖추고 열린 마음으로 봉사하는 인재를 양성하고 ▲ 21세기를 이끌어갈 지식과 기술을 창조해 학문 예술의 창달에 앞장서며 ▲ 겨레의 대학으... 60주년 기념 미술전 안내 60주년 기념 미술전 안내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개교60주년 기념 동문전 서울대학교 미술대학은 올해로 개교60주년을 맞이합니다. 한국 근대 미술교육의 효시인 서울대학교 미술대학은 개교 당시부터 오늘에 이르기까지 미술교육에서 아카데미즘 전통을 이어왔고, 우리나라 미술계에 수많은 지도적인 미술가들을 배출해왔습니다. 이에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동문회와 미술대학은 기념동문전을 개최하여 개교60주년의 의미를 기리고자 합니다. 개교60주년 기념동문전은 한국의 미술계를 선도해온 동문들의 작품기탁으로 이루어지며, 진정한 미술애호가들에게 미술 향수의 기회를 드리고자 작품판매가를 60만원으로 통일하였습니다. 이 행... '감사의 밤'에 초대합니다. '감사의 밤'에 초대합니다. 10월 12일(목) 오후 6시부터 관악캠퍼스 종합체육관에서는 서울대 발전에 도움을 주시고 관심을 가져주신 분들을 모시고 '감사의 밤'을 개최합니다. 오시는 분들을 위해 다양한 축하공연, 음악회와 저녁식사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감사와 축제의 한마당이 될 서울대 60주년 감사의 밤에 여러분의 많은 성원이 있으시기 바랍니다. 준비된 행사로는, 테너 박세원 동문(성악과 교수), 소프라노 박미혜 동문(성악과 교수), 초대가수 김창완 동문의 공연, 실력있는 서울대 학생밴드인 ‘사운드림’, 힙합동아리 'HIS‘ 의 공연, 이 외에도 타악 퍼포먼스 4인조 그룹 ‘TAO’의 북공연과... 서울대 세계 63위 서울대 세계 63위 서울대, 영국 ‘더 타임즈’ 세계대학평가 63위 - 2005년 첫 100위권 진입 이어 30계단 상승 - 지속적인 국제화 노력의 결실로 평가 서울대학교(총장 이장무)가 영국 ‘더 타임스’ 선정한 세계 200대 대학에서 63위에 올랐다. 서울대는 2004년 118위, 2005년 93위로 우리나라 대학 중 최초로 100위권에 진입한데 이어 올해 30계단이나 비약한 괄목할만한 성장이다. 특히 개교 60주년을 맞아 일궈낸 이번 성과는 서울대가 세계 일류대학으로 도약하려는 데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장무 총장은 지난 8월 취임사에서 국제화 노력을 통해 세계 일류대학으로... 황우석 전 교수 특허 원안대로 유지 황우석 전 교수 특허 원안대로 유지 서울대가 황우석 수의대 교수 등의 배아줄기세포 관련 국제특허출원 내용을 바꾸지 않고 원안대로 유지키로 했다고 정진호 서울대 산학협력재단 단장이 31일 밝혔다. 정 단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근거 논문들이 직권철회됐고 체세포복제 줄기세포가 없는 사실이 드러났기 때문에 출원범위를 조정해야 한다고 판단되지만 발명자인 황 교수의 의사에 따라 일단 그대로 두기로 했다"고 밝혔다. 황 교수 연구팀의 2004년, 2005년 사이언스 논문은 조작된 것으로 드러나 취소됐으나 해당 내용을 바탕으로 한 특허협력조약(PCT) 국제특허 출원은 아직 유효하다. 서울대 산학협력재단 등은 두 논... 황우석 교수 논문 데이터 조작 관련 징계 확정 황우석 교수 논문 데이터 조작 관련 징계 확정 Click here to read an English version of this article. 서울대학교 교육공무원일반징계위원회에서는 데이터 조작이 확인된 2004년도 및 2005년도 사이언스지 발표 논문의 공저자중 서울대학교 재직 교수들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징계를 의결하였습니다. 2004년 및 2005년 논문의 제일저자인 황우석 교수에 대해서는 ‘파면’을 결정하였으며, 나머지 공동저자에 대해서는 다음과 같이 결정하였습니다. 문신용 교수, 강성근 교수 : 정직 3개월 이병천 교수, 안규리 교수 : 정직 2개월 이창규 교수, 백선하 교수 : 감봉 1개월 위에 적시... 황우석 교수 관련 조사위원회 중간보고 황우석 교수 관련 조사위원회 중간보고 Click here to read an English version of this article. 황우석 교수의 2005년 Science 논문 관련 의혹을 규명하기 위한 조사위원회가 지난 12월 15일(목) 가동된 이후, 어제까지의 활동내용은 그 사이 여러 차례 보고를 드린바 있습니다. 오늘은 2005년 논문 데이터의 진위와 관련하여 밝혀진 사실들을 정리하여 말씀드리겠습니다. 난자 185개로부터 11개의 환자맞춤형 체세포복제 줄기세포주를 확립하였다고 보고한 2005년 Science 논문의 진위에 대해 조사위원회는 다음과 같은 결론에 도달하였습니다. 1. 논문에 사용된...
게시물 더보기 페이지로 이동 처음으로196197198끝으로
게시물 더보기 페이지로 이동 처음으로191192193194195196197198끝으로